쌀집아저씨의 정미소가 있는 풍경

jaki3515.egloos.com

포토로그



블로그

언제부턴가 인터넷에 블로그가 인기폭발입니다.
블로그의 매력은 지극히 개인적인 얘기를 다른 사람들과 함께 나누는 것에 있다고 생각합니다.
나눔과 공유라는 인터넷의 본래의 취지에 걸맞고 기술의 발달에 따른 나누기가 가능해진 측면도 있는 것 같습니다.

올해 쌀집아저씨도 블로그를 본격적으로 해보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다음과 네이버에 블로그가 있었지만 형식적이었습니다.
스스로 공부도 하고, 전문가한테 배우기도 하고, 농업인들끼리 도와가며 열심히 노력해보겠습니다.

어제부터 책을 마련해 공부를 하고 있는데 정리하는 노트도 마련했답니다.
공부를 시작하자마자 블로그의 매력에 빠지긴 했는데 어렵더군요.
특히, 독립블로그에 대한 내용은 새로웠습니다.
그리고 트래킹, RSS 등 용어부터 쉽지가 않더군요.
다음이나 네이버 블로그에 붙어는 있는데 그냥 모르고 넘어갔던 부분입니다.
일단은 어떤 블로그가 쌀집아저씨한테 필요한지 공부하고 결정해야겠습니다.
이제 출발은 했으니 절반은 갔고 끝이 어딘지 이마에 손을 얹고 물끄러미 그려봅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